데.일.리.카.창.간.10.주.년
Login
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업계소식
목록

기사공유

GM, 美서 세금 감면 혜택 축소 전망..전기차 판매 ‘위기’

GM, 美서 세금 감면 혜택 축소 전망..전기차 판매 ‘위기’ Chevrolet
등록 2018-08-09 12:34   읽음 6,970
[사진] 쉐보레 볼트(Volt)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GM의 전기차 판매가 미국 내에서 위기에 직면했다.

9일 애드먼즈에 따르면, GM의 전기차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은 내년부터 미국 정부가 지급하는 전기차에 대한 세액 공제 규모가 축소될 전망이다.

[사진] 쉐보레 볼트 EV


이는 지난 2009년 오바마 행정부에서 입안된 ‘연방 세액 공제안’에 의거한다. 이 세제안에 따르면, 친환경차 구매자들은 차량에 따라 최대 7500 달러(한화 약 837만원)의 세금 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으나, 제조사의 친환경차 누적 판매량이 20만대를 넘어설 경우, 공제 규모는 순차적으로 축소된다.

GM은 캐딜락 ELR, CT6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쉐보레 볼트 EV, 볼트(Volt), 스파크 EV를 포함, 미국 내에서 총 18만대 규모의 친환경차를 판매했다. 업계는 이 수치가 올해 말 경 20만대를 초과, 안에 의거해 내년 부터는 세액 공제 규모가 6개월 마다 절반으로 감소, 결국 세액 공제 한도에 도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사진] 캐딜락 ELR


이는 GM의 전기차 판매에 걸림돌이 될 수 있을 것이란 지적이다. GM의 전기차들은 상대적으로 저렴한 만큼, 구매자들이 느끼는 감면 혜택의 폭이 테슬라 대비 높게 느껴질 수 밖에 없기 때문이다.


이 같은 위기는 GM 등 대중 브랜드의 전기차 판매에 발목을 잡을 것으로 분석된다. 미국 조지아주의 경우 지난 2015년부터 전기차 구매 보조금 지급이 중단된 바 있는데, 그해 여름 조지아주의 전기차 판매 비율은 17%에서 2%대로 급락했다.

[사진] 캐딜락 CT6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특히, 이런 감소 추세는 닛산 리프, BMW i3, 쉐보레 볼트(volt) 등 테슬라를 제외한 중⋅저가 전기차 시장에서 두드러졌다. 리프의 경우, 조지아 주에서 월 평균 2500~3000대 수준의 판매를 보였지만, 보조금 지급이 중단된 이후엔 월 100여대 수준으로 추락했다.

자동차 업계의 한 관계자는 “전기차에 대한 혜택이 없다면 차량을 구매할 이유가 없다는 점이 확인된 사례”라며 “시장의 활성화를 위해선 단순한 금전적 혜택이 아닌 다각도적 측면의 전기차 활성화 대책이 필요하다”고 평가했다.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포르쉐가 공개한 ‘파나메라 GTS’·‘GTS 스포츠 투리스모’는 어떤 차?
  • 맥라렌, 1천마력 ‘스피드테일’ 공개 계획..하이퍼카도 하이브리드 시대
  • [김필수 칼럼] ‘내로남불’, 부작용 심화된 김영란법..개선책은?
  • BMW, “E46 3시리즈..더 이상 비교 말아달라”..왜?
  • 르노 마스터, 영업 9일 만에 계약 250대 돌파..“현대기아차 독점 깨겠다”
  • 기아차, 출동서비스 확대..“전기차 배터리 방전 걱정 이젠 그만!”
  • 벤츠, E클래스에도 PHEV 추가..리터당 최대 62.5km 주행
  • 쉐보레 스파크, 기아차 모닝 제치고 고객만족도 1위 기록..‘눈길’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