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Login
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이슈/화제

기사공유

기아차 쏘울 후속, 서부간선도로서 포착..코나 닮은 전면부 ‘눈길’

기아차 쏘울 후속, 서부간선도로서 포착..코나 닮은 전면부 ‘눈길’Kia
등록 2018-05-30 10:01   읽음 7,751
[사진] 기아차, 트레일스터 콘셉트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올해 중 국내 시장에서 출시될 예정인 쏘울 후속 모델이 서울 도심에서 포착됐다.

30일 데일리카는 기아자동차 쏘울 후속 모델의 시험 차량이 서울 서부간선도로 성산대교 방면에서 주행 등 성능을 테스트하는 장면을 포착했다.

쏘울 후속모델은 올해 안에 출시된다. 이형근 전 기아차 부회장은 올해 발표한 신년사를 통해 쏘울 후속을 기반으로 한 전기차 출시를 언급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쏘울은 내연기관 엔진을 적용한 모델과 전기차 등 두 종류의 모델로 출시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분석된다.

[사진] 기아차, 쏘울 후속 시험주행차량


이날 포착된 시험주행 차량은 내연기관 엔진을 장착한 모델로 추정된다. 외관은 위장막에 가려진 상태지만, 범퍼 중앙에 위치한 머플러 팁과 배기 시스템은 이 차가 전기차가 아닌 내연기관 모델이라는 점에 설득력을 더한다.

이 밖에도 기존 대비 커진 리어램프, 현대차 코나와 유사한 형태의 분리형 컴포지트 램프가 적용된 모습이다. 차체 라인은 기존과 유사하지만, 램프류와 범퍼의 주요 디테일을 변경할 것으로 짐작되는 대목이다.

쏘울에 적용된 파워트레인은 아직 알려진 바 없으나, i30와 벨로스터에 적용된 바 있는 1.4리터 가솔린 터보, 1.6리터 가솔린 터보, K3에 적용된 스마트스트림 G 1.6 가솔린 엔진 등이 후보군으로 언급된다. 외신들은 이 밖에도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 및 사륜구동 시스템 장착 가능성에 대한 예측도 내놓고 있다.


[사진] 기아차, 쏘울 후속 시험주행차량


한편, 기아차 관계자는 해당 차량에 대해 “쏘울 후속모델에 대한 시험주행을 실시하고 있는 게 맞다”면서도 “구체적인 출시 일정과 관련 정보에 대해선 말해줄 수 없다”고 밝혔다. 쏘울 후속 모델은 6월 열리는 2018 부산국제모터쇼에서도 전시되지는 않을 것으로 전해졌다.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그리하라 새안재팬 사장, “건설기계 전기차로 대체..일본시장 공략”
  • 수소차, 2030년 700만대 운행 전망..맥킨지 분석
  • 르노 상용차 ‘마스터’, 10월 국내 출시 계획..한국시장 공략
  • 신형 BMW Z4, 수도권 외곽서 포착..내년 중 출시 전망
  • 토요타보다 가격 경쟁력 앞선 현대차..그럼 브랜드 가치는?
  • 벤츠가 공개한 순수전기차 EQC..생산 일정을 늦추는 이유는?
  • [시승기] 야성적이면서도 매력적인 스포츠 쿠페..인피니티 Q60S
  • 기아차가 만든 군용차량..기갑수색 소형전술차 해외서도 통할까?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