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Login
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새차소개

기사공유

기아차, 더 뉴 K5 하이브리드 출시..가격은 2890만~3355만원

기아차, 더 뉴 K5 하이브리드 출시..가격은 2890만~3355만원 Kia
등록 2018-05-15 09:44   읽음 3,649
[사진] 기아차, 더 뉴 K5


[데일리카 김송이 기자] 기아차가 더 뉴 K5 하이브리드를 출시하고 라인업을 강화한다.

기아자동차는 15일 스포티 하이브리드 세단 더 뉴 K5 하이브리드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더 뉴 K5 하이브리드는 높은 연비와 세련된 디자인, 다양한 첨단 안전 사양과 배터리 평생 보증 서비스 실시 등으로 상품성을 끌어올린 것이 특징이다.

기아차 더 뉴 K5 하이브리드의 복합 연비는 18.0km/ℓ(16인치 타이어 기준)로, 기존 모델(17.5km/ℓ) 대비 높은 연비 효율성을 갖췄다.

특히, 리튬 이온 폴리머 배터리 용량을 기존 1.62kWh에서 1.76kWh로 8.6% 늘려 연료 소비 없이 전기로만 운행이 가능한 전기차(EV) 모드의 효율이 개선되는 등 전반적인 하이브리드 시스템 부품 개선을 통해 효율성을 높였다.

[사진] 기아차, 더 뉴 K5 하이브리드


더 뉴 K5 하이브리드는 올해 초 출시된 더 뉴 K5의 디자인 요소가 적용됐다. 전면부는 가로형 레이아웃의 LED 안개등, 입체적인 범퍼 디자인, 새로운 패턴의 프로젝션 헤드램프 등으로 고급감과 세련된 이미지를 강조했으며, 후면부는 LED 리어콤비램프를 적용해 스포티한 감각이다. 실내에는 다양한 분위기 연출이 가능한 무드 조명과 크롬 재질 적용을 늘린 시동 버튼, 스티어링 휠, 클러스터 등으로 모던한 이미지를 연출한다.

더 뉴 K5 하이브리드에는 다양한 안전 사양도 대거 적용됐다. ‘고속도로 주행보조(HDA, Highway Driving Assist)’는 ‘어드밴스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ASCC, Advanced Smart Cruise Control)’,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Lane Keeping Assist)’, 내비게이션 정보가 복합적으로 융합된 기술로 고속도로에서의 사고예방은 물론 운전자의 피로도를 줄여 주행 안전성을 향상시킨다.

또 주행 특성에 따라 운전자에 맞는 최적의 주행 환경을 제공하는 주행모드 통합제어 시스템, 운전석/동승석 어드밴스드 에어백, 주행 중 후방 영상 디스플레이(DRM, Driving Rear view Monitoring) 등으로 안전성을 강화했다.

이와 함께, 카카오 인공지능(AI) 플랫폼 ‘카카오 I(아이)’의 음성인식을 활용한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로 내비게이션의 검색 편의성과 정확도를 끌어올렸으며,‘크렐(KRELL)’의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이 장착됐다. 또 기아차는 첨단 텔레매틱스 서비스인 ‘UVO(유보) 3.0’의 무료 이용 기간을 기존 2년에서 5년으로 늘려 편의성을 높였다.

[사진] 기아차, 더 뉴 K5 하이브리드


더 뉴 K5 하이브리드는 프레스티지, 노블레스, 노블레스 스페셜 등 3개 트림으로 운영되며, 주력 트림인 노블레스의 경우, LED 헤드램프, LED 안개등, LED 리어 콤비램프, 7인치 디스플레이 오디오와 후방카메라, 전자식 파킹 브레이크(EPB), 후측방 충돌경고 등이 기본 적용된다.


또 기아차는 하이브리드 배터리 평생보증, 하이브리드 전용부품 10년 20만km 보증, 중고차 최대 3년 62% 잔가 보장 등의 보장 서비스를 함께 시행할 예정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더 뉴 K5 하이브리드는 스타일리쉬한 디자인뿐만 아니라 안전성, 편의성을 더한 스포티 하이브리드 세단”이라며 “경제적이면서도 고급스러운 중형세단을 찾는 고객이라면 상품성이 향상된 더 뉴 K5 하이브리드가 만족스러운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더 뉴 K5 하이브리드의 판매 가격은 ▲프레스티지 2890만원 ▲노블레스 3095만원 ▲노블레스 스페셜 3355만원이다(세제 혜택 후).

syk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신형 아반떼 나오자마자 구형 아반떼 재고 물량 2천대 완판..왜?
  • BMW, X3·X4 M 공개 계획..AMG GLC 63과 경쟁 전망
  • BMW, 최초의 4기통 M ‘X2 M35i’ 공개..모습 살펴보니..
  • 현대차·보쉬·에어버스 등 50개 기업 미국으로 집결..“수소산업 논의”
  • 재규어랜드로버 CEO의 경고..“잘못된 정책은 수만개 일자리 잃게 할 것”
  • [브랜드 히스토리] 무모했던 선구자..픽업트럭 시장 개척한 쌍용차
  • 중국시장서 맥 못추는 현대기아차..언제쯤 판매 회복할까?
  • 증강현실 이용한 ‘글라스매치’ 어플..튜닝 자동차에도 적용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