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Login
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모터쇼

기사공유

전기차 전시회 ‘EV트렌드코리아’ 개막..관전 포인트는?

전기차 전시회 ‘EV트렌드코리아’ 개막..관전 포인트는?Hyundai
등록 2018-04-12 14:58   읽음 977
[사진] EV트렌드코리아(현대차)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국내 최대 규모의 전기차 전시회가 개막했다.

환경부는 12일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코엑스에서 ‘EV트렌드코리아’ 개막식을 개최하고, 오는 15일까지 전시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친환경차에 대한 관심과 수요가 급증하는 전기차에 대한 전시회로, 전기차 뿐 아니라 전기이륜차, 초소형전기차, 전기화물차, 전기버스 등 다양한 모빌리티를 전시했으며, 충전 인프라와 보험 및 금융 등 전기차 관련 생활상품 전시도 함께 선보였다.

[사진] 김은경 환경부 장관(EV트렌드코리아)


특히. 이번 전시는 전기차에 대한 모든 것을 볼 수 있는 다양한 전시 품목들이 관심을 모은다. 현대차는 코나 일렉트릭을, 재규어는 I-PACE를 아시아 최초로 선보였으며, 이 밖에도 르노삼성, 테슬라, BMW, BYD 등의 완성차 업체가 참가, 전기차 모델을 대거 선보였다.

초소형 전기차 제작사인 대창모터스, 쎄미시스코는 다니고, D2 등을 각각 선보였으며, 이 밖에도 충전기 제작사, 지방자치단체, 정부기관, 렌터카 업체, 금융사 등이 전기차를 구매할 때 필요한 다양한 정보들을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현대차는 수소전기버스 2대를 투입, 관람객들이 수소버스를 체험할 수 있도록 코엑스 북문에서 수서역까지 수소전기버스 셔틀을 운행한다.


[사진] EV트렌드코리아 2018(재규어랜드로버)


김종률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관은 “이번 전시회는 전기차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통해 친환경차 활성화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정부는 미세먼지 해결을 위해서라도 이번 전시회를 계기로 친환경차 보급을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작년 국내 시장의 전기차 판매량은 1만4000대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6년간 누적 판매량을 뛰어 넘는 수치로, 환경부는 올해 전기차 수요가 5만여대에 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토요타보다 가격 경쟁력 앞선 현대차..그럼 브랜드 가치는?
  • 볼보트럭, 자율주행 트랙터 ‘베라’ 공개..미래 청사진 제시
  • 르노삼성, 차량 관리도 이젠 개인 맞춤형 서비스..‘눈길’
  • [TV 데일리카] 가파르게 성장한 한국 자동차 산업..경쟁력 더욱 높이려면...
  • 벤츠가 공개한 순수전기차 EQC..생산 일정을 늦추는 이유는?
  • [단독] “없어서 못파는 아우디 A3..일부 딜러 300만원 웃돈 요구”
  • 수소차, 2030년 700만대 운행 전망..맥킨지 분석
  • 헤지펀드 ‘엘리엇’이 현대차그룹에 또 서신을 보낸 배경은?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