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login
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새차소개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티저 공개..주행거리는 최대 390kmHyundai
2018-02-08 09:48
[포토기사]   4,715       
[사진] 현대차 코나


현대차가 예약 판매를 개시한 전기차 코나 일렉트릭의 티저 이미지가 공개됐다.

8일 현대자동차에 따르면, ‘2018 제네바모터쇼’에서 소개될 코나 일렉트릭은 오는 27일 외관 이미지와 주요 사양들을 공개된다.

이번 티저 이미지는 그에 앞서 코나 일렉트릭의 외관을 간접적으로 가늠케 한다는 평가다. 영상에서 보여지는 실루엣은 코나와 큰 차이를 보이진 않지만, 격자형으로 설계된 일반 모델과는 달리 독특한 형상이 적용된 라디에이터 그릴이 주된 차이점을 보인다.

[사진] 코나 일렉트릭 티저


코나 일렉트릭은 주행거리에 차이를 두는 두 종류의 모델로 운영될 예정이다. 코나 일렉트릭은 모던과 프리미엄 등 2가지 트림으로 운영되며, 트림 내에서 64kWh 배터리가 탑재된 항속형 모델과 39.2kWh 배터리가 탑재된 도심형 모델을 선택할 수 있다. 항속형 모델의 경우 1회 충전으로 390km 이상, 도심형 모델은 240km 이상 주행이 가능하다.

모던 트림에는 전방 충돌방지 보조, 차로 이탈 방지 보조, 운전자 주의 경고 등 운전자보조시스템(ADAS)이 기본 적용됐으며, 프리미엄 트림에는 후측방 충돌 경고&후방 교차 충돌 경고가 기본 적용돼 안전성을 향상시켰다. 고속도로 주행보조 시스템(HDA) 등의 편의사양이 옵션으로 운영될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차 관계자는 “코나 일렉트릭은 최대 출력 150kW(약 204마력) 전용 모터를 적용해 강력한 동력성능을 자랑하며, 1회 충전 주행거리가 390km 이상을 달성할 것으로 예상돼 뛰어난 경제성을 자랑할 것”이라며 “특히 고객 주행 패턴에 따라 항속형 모델과 도심형 모델을 운영해 선택 폭을 확대했다”고 설명했다.


[사진]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예약 판매 실시


한편, 코나 일렉트릭은 지난 달 예약 판매가 개시된 이후 약 1만5000대 수준의 누적 계약을 기록한 것으로 전해졌다.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쌍용차, 작년 영업손실 653억원 기록..내수는 14년만에 최대 실적
  • BMW, 제네바모터쇼서 뉴 X4 세계 최초 공개 계획..특징은?
  • 기아차가 K3에 적용한 ‘스마트스트림’의 보증을 연장한 배경은?
  • 스카니아, “한국은 지속가능성 실현 위한 최고 무대”..시장 공략 강화
  • 현대기아차, 美서 내구품질 ‘인정’..벤츠·BMW·아우디·토요타 ‘추월’
  • [김필수 칼럼] 한국지엠이 전기차 볼트EV를 군산공장서 생산한다면...
  • 이광국 현대차 부사장, “싼타페는 국내 SUV 시장 재편할 기대작”
  • 기아차, 새 엔진 적용한 올 뉴 K3 출시..가격은 1590만~2240만원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