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이슈/화제
Kia 스팅어 vs. G70, ‘2018 올해의 차’ 막판 경쟁..10개 후보는?
2017-12-06 11:23
[포토기사]   1,785       
[사진] 스팅어 (Stinger)


기아차 스팅어냐, 아니면 제네시스 G70이냐. 올해의 차 후보가 최종 선정됐다.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회장 조창현)는 올해 국내에서 출시된 신차 중 최고의 차를 뽑는 ‘2018 올해의 차’ 최종 후보 10대를 확정했다고 6일 발표했다.

협회 소속 자동차 전문기자 25명은 지난달부터 ‘올해의 차’ 후보 선정 작업을 진행해왔다. 대상 차종은 올해 국내에 출시된 신차 60여 대다.

[사진] 제네시스 G70


기자 25명이 각자 10대씩의 ‘올해의 차’ 후보를 추려 투표를 한 뒤 다득표 순으로 최종 후보 10대를 가리는 방식이었다.

그 결과 ‘2018 올해의 차’ 최종 후보는 스팅어, 스토닉(기아자동차), 뉴 XC60(볼보자동차), G4 렉스턴(쌍용자동차), G70(제네시스), 뉴 캠리(토요타자동차), 뉴 파나메라(포르쉐), 뉴 3008(푸조), 코나(현대자동차), 뉴 5시리즈(BMW) 등이다. 후보에 오른 차량은 국내산 5대, 독일산 2대, 스웨덴산 1대, 일본산 1대, 프랑스산 1대 등이다.

올해의 차와 함께 진행하는 각 부문별 최고의 차는 ‘올해의 퍼포먼스’에 스팅어(기아자동차), LC500/500h(렉서스), R8(아우디)이 최종 후보에 올랐다.

[사진] 쌍용차, G4 렉스턴 유라시아 에디션


‘올해의 디자인’에는 스팅어(기아자동차), LC500/500h(렉서스), 레인지로버 벨라(랜드로버)가 후보에 이름을 올렸고, ‘올해의 친환경차’에는 볼트 EV(쉐보레), 프리우스 프라임(토요타자동차), 아이오닉 PHEV(현대자동차)가 각각 뽑혔다.

또 ‘올해의 SUV’에는 치열한 접전 끝에 뉴 XC60(볼보자동차), G4렉스턴(쌍용자동차), 코나(현대자동차)가 최종 후보로 뽑혀 결선을 치르게 됐다.

한편, 협회는 오는 19일 경기도 파주에 위치한 헤이리에서 올해의 차 후보를 대상으로 실차 테스트를 실시한 후 최종 평가를 진행한다.

[사진] 렉서스 LC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ysha@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포드, 자율주행에 최적화된 신차 개발 계획..특징은?
  • [시승기] 카리스마에 놀라는 럭셔리 SUV..캐딜락 에스컬레이드
  • 현대모비스, 스타트업 공모전 통해 기술개발 강화..공동사업화 추진
  • 쌍용차, 英 소비자 브랜드 만족도 3위 기록..그럼 현대기아차는?
  • [TV 데일리카]기아차 더 뉴 레이..상품성 높여 틈새시장 공략
  • W 모터스, ′페니어 수퍼스포트′ 공개..라이칸 넘어선 900마력 하이퍼카
  • 현대차 싼타페 후속, 올림픽대로서 시험주행 포착..더 커진 차체 ‘눈길’
  • 수입 상용차, 11월 485대 등록..볼보트럭 누적 점유율 38.8% 기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