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새차소개
Kia 기아차, 첨단 안전기술 대거 적용한 K7 출시..그랜저에 도전장
2017-12-04 09:41
[포토기사]   1,127       
[사진] K7


기아차가 준대형세단 K7에 첨단 안전기술을 대거 적용하고 현대차 그랜저에 도전장을 던졌다.

기아자동차는 4일 운전자주행보조시스템(ADAS) 기술과 고객 선호 사양을 확대 적용하는 등 상품성을 더욱 강화한 ‘2018년형 K7’을 출시했다.

2018년형 K7는 고속도로 주행보조(HDA)를 스팅어에 이어 기아차에서 두 번째로 적용했다. 고속도로 주행보조(HDA)는 고속도로에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설정 주행 시 자동 활성화되는 기능으로 ▲앞차와 거리 유지 ▲차로 유지 ▲도로별 제한속도에 따른 주행 설정 속도 자동 변경 등의 기능이 포함된 첨단 주행 안전 기술이다.

또 소비자 선호 사양인 ▲후측방 충돌 경고(BCW, 구 BSD) 기능 ▲동승석 통풍 시트 ▲뒷좌석 측면 수동식 선커튼을 2.4 가솔린 리미티드 트림에 기본 적용해 상품성을 강화했다.

여기에 동승석까지 적용됐던 시트벨트 리마인더를 뒷좌석까지 확대 적용해 탑승자의 안전을 강화했으며, 시동을 끈 상태에서 차량 배터리 전력 과다 사용 시 경고 문구를 표시해 주는 배터리 모니터링 시스템을 장착했다.

이 밖에 ▲LED 룸램프 적용 ▲클러스터 디자인 완성도 향상 ▲신규 우드그레인 컬러 적용 ▲아날로그시계 디자인 변경을 통해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강화했다.

[사진] K7


2018년형 K7은 합리적 가격대에 고배기량의 성능과 안정적 주행감을 동시에 추구하는 소비자 니즈를 고려해 신규 파워트레인을 추가했다. 새롭게 추가된 가솔린 3.0 GDI는 8단 자동변속기를 장착하고 최고출력 266마력(ps), 최대토크 31.4kgf·m의 동력 성능을 확보했다.

하이브리드 모델에는 고속도로 주행 보조(HDA),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운전자 주의 경고(DAW) 등을 적용, 첨단 주행 안전 기술 수준을 향상시켰다.

하이브리드 전용 공력 휠 디자인 변경을 통해 고급스러움을 더했으며, 기존 프레스티지, 노블레스 2가지로 운영되던 트림을 프레스티지, 노블레스, 노블레스 스페셜 3개 트림으로 확대,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2018년형 K7은 각종 고객 선호 사양을 기본 적용하고 탑승자의 편의성을 개선하는 등 상품성을 강화했음에도 가격 인상폭을 최소화했다.

2018년형 K7의 국내 판매 가격은 ▲2.4 가솔린은 3105만~3330만원 ▲2.2 디젤 3405만~3630만원 ▲3.0 가솔린 3375만~3,550만원 ▲3.3 가솔린 3725만~3990만원 ▲하이브리드 모델은 3590만~3975만원 이다.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ysha@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재규어, 2.0 엔진 추가한 뉴 F-타입 출시..가격은 8880만~2억2460만원
  • 현대차 i30, 가격 대비 안전성 최고..그랜저와 동일한 수준
  • 한상윤 BMW 말레이시아 법인장..BMW그룹코리아 사장 내정
  • 토요타, 아발론 풀체인지 티저 공개..진보된 스타일 ′주목′
  • 수입 상용차, 11월 485대 등록..볼보트럭 누적 점유율 38.8% 기록
  • 현대모비스가 美 CES에서 선보일 미래차 신기술은? ‘주목’
  • 수입차, 11월 2만2266대 등록..벤츠 제치고 BMW 판매 1위
  • 현대차 싼타페 후속, 올림픽대로서 시험주행 포착..더 커진 차체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