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Login
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새차소개

기사공유

렉서스, ‘LS+ 콘셉트’ 공개..파격적인 디자인 감각 ‘주목’

렉서스, ‘LS+ 콘셉트’ 공개..파격적인 디자인 감각 ‘주목’ Lexus
등록 2017-10-25 16:00   읽음 2,124
[사진] 렉서스, LS+ 콘셉트


[데일리카 김송이 기자] 렉서스가 25일(현지 시각) 개막한 2017 도쿄모터쇼에서 LS+ 콘셉트(LS+ Concept)를 공개했다.

렉서스는 “LS+ 콘셉트는 차세대 LS를 미리 살펴볼 수 있는 모델로, 플래그십 모델다운 웅장한 이미지가 특징”이라며 “특히, LS+ 콘셉트에는 렉서스의 새로운 디자인 철학이 반영돼 브랜드 디자인 방향성을 제시한다”고 설명했다.

[사진] 렉서스, LS+ 콘셉트


렉서스 디자인 아이덴티티인 스핀들 그릴은 더욱 과감해진 모습이며, 사이드 미러 대신 작은 카메라가 적용됐다. 후면부에는 일체형 테일램프로 차체 폭을 강조했으며, 트렁크 라인에서 출발해 범퍼 하단까지 이어지는 캐릭터 라인은 렉서스 스핀들 그릴의 형상을 연상케 한다.

렉서스 LS+ 콘셉트에는 ‘하이웨이 팀메이트(Highway Teammate’)’ 시스템이 적용, 고속도로에 진입한 순간부터 나올 때까지 자율주행을 실시한다. 오는 2020년에 소개될 이 기술은 정확한 인지 및 판단을 통해 실시간 도로상황에 적절하게 대응하며, 차선변경과 앞차와의 안전 거리 유지 등도 스스로 수행한다.

[사진] 렉서스, LS+ 콘셉트


여기에 LS+ 콘셉트는 시스템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위해 데이터 센터와 소통, 새로운 기능을 추가할 수 있다. 또 인공지능 기술은 도로 및 주변 상황 정보 등이 포함된 빅데이터를 통해 학습, 높은 수준의 자율주행을 가능하게 한다.


렉서스는 “LS+콘셉트는 사용자와 함께 성장한다”며 “사람과 소통하는 새로운 시대의 자동차 이미지를 대표한다”고 밝혔다.

[사진] 렉서스, LS+ 콘셉트


한편, 렉서스는 오는 2020년 상반기 일반 도로에서 자율주행 기능을 수행하는 ‘어반 팀메이트(Urban Teammate)’ 기술도 함께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사진] 렉서스, LS+ 콘셉트


syk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시승기] 야성적이면서도 매력적인 스포츠 쿠페..인피니티 Q60S
  • 폭스바겐, 소형 시티카 ′업! R-라인′ 공개..스포티한 외관 ′눈길′
  • 토요타보다 가격 경쟁력 앞선 현대차..그럼 브랜드 가치는?
  • [시승기] 사륜구동의 진가를 알 수 있는 SUV..르노삼성 QM6
  • 기아차 텔루라이드, 뉴욕 패션위크서 공개..美 디자이너와 협업
  • 폭스바겐, 3D 프린터로 부품 생산 연구..3년 이내 상용화 목표
  • 볼보트럭, 자율주행 트랙터 ‘베라’ 공개..미래 청사진 제시
  • 퍼포먼스부터 효율성까지..혼다 하이브리드 시스템의 특징은?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