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Login
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이슈/화제

기사공유

람보르기니, 우르스 공개 앞두고 ‘LM002’ 복원..‘전설의 슈퍼 SUV’

람보르기니, 우르스 공개 앞두고 ‘LM002’ 복원..‘전설의 슈퍼 SUV’Lamborghini
등록 2017-10-12 16:16   읽음 1,967
[사진] 람보르기니 LM002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람보르기니가 슈퍼 SUV ‘우루스’ 출시를 예고한 가운데, 람보르기니 최초의 SUV LM002를 복원해 주목된다.

람보르기니는 오는 12월 우루스의 월드 프리미어를 앞두고 25년 전 단종된 LM002를 복원했다고 12일 밝혔다.

람보르기니 클래식카 복원을 전담하는 부서 ‘폴로스토리코’를 통해 완전히 복원된 블랙 색상의 LM002(섀시 넘버 12231)는 람보르기니 최초의 SUV로, 럭셔리 SUV의 시초로 불린다.

[사진] 스테파노 도메니칼리 람보르기니 CEO


LM002의 개발은 지난 1970년대 후반 치타(Cheetah)라는 이름의 고성능 오프로드 군용 차량 개발 프로젝트로 시작됐는데, 1981년 당시 람보르기니 엔지니어였던 쥴리오 알피에리가 LM001로 이 프로젝트를 부활시켰다.

LM001은 SUV의 형태를 갖췄지만, 엔진을 후방에 탑재한 리어 엔진배치 형식의 컨셉카로 이후 LMA 프로토 타입으로 발전했다. LM002의 마지막 모델은 1986년 브뤼셀 오토쇼에서 선보여졌는데, 최고출력 450마력을 발휘하는 람보르기니 쿤타치의 V12 엔진을 장착했다.

알루미늄 및 유리섬유 바디, 사륜구동 변속기, 보조 변속기, 3개의 셀프 락킹 디퍼런셜이 적용된 LM002는 120%의 경사도를 넘을 수 있으며, 최고 속도 또한 200km/h 이상까지 다다를 수 있다.

[사진] 람보르기니 LM002


LM002 차량에 맞게 개발된 피렐리 스콜피온 타이어는 모래와 같이 부드러운 표면에서 마치 떠있는 듯한 ‘플로팅(floating)’ 감각을 느끼게 하고, 고온의 주행 환경에서도 높은 내구성을 자랑한다.

LM002의 제작은 스페인의 빌바오(Bilbao)에서 시작되는데, 반조립된 부품은 산타가타 볼로냐로 운송되어 파워트레인 및 기계 부품의 조립, 피니싱, 테스팅 및 딜리버리 등이 진행되며, 운전자 개개인의 니즈에 부합하는 인테리어를 디자인하는 것을 끝으로 LM002는 최종 완성된다.

1986년부터 1992년까지 총 300대가 생산된 LM002는 출시 직후 상당한 관심을 불러일으켰으며, 슈퍼카와 비교해도 손색 없는 퍼포먼스, 탁월한 오프로드 능력, 매력적인 디자인을 바탕으로 그 존재감을 드러냈다.


[사진] 람보르기니 LM002


한편, 람보르기니 관계자는 “LM002를 계승하는 우루스는 막대한 존재감을 기반으로 슈퍼 SUV의 새 지평을 열 것”이라며 “이와 함께 새로운 차원의 오프로드 성능과 퍼포먼스를 선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TV 데일리카] 조철 KIET 박사..“현대기아차, 中시장서 판매회복 힘든 이유는?”
  • 이젠 자율주행 테스트도 3D 게임·딥러닝 기술 활용..그 배경은?
  • 급변하는 자동차·철강 산업..과연 적절한 대응 전략은?
  • 코나 전기모터 이식한 아이오닉 일렉트릭 튜닝카..과연 성능은?
  • 테일러 롤스로이스 디자인 총괄..대륙의 롤스로이스 ‘홍치’ 로 이직
  • 기아차, K3 GT 디자인 공개..다이내믹한 감각 ‘눈길’
  • 유럽시장 평정한 르노 클리오..침체된 소형차 시장 반전 시킬까?
  • 현대차, 수소전기트럭 렌더링 이미지 공개..트럭도 수소차 시대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