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 카테고리별 브랜드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전체 카테고리 보기
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업계소식
Volkswagen 폭스바겐, 사상 최대 실적 기록..글로벌 시장서 ‘승승장구(乘勝長驅)’
등록 2017-10-12 11:06
920       
[사진] 폭스바겐, 신형 티구안


폭스바겐이 글로벌 시장에서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폭스바겐은 9월 한 달간 전 세계 시장에서 59만3700대를 인도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는 작년 동월 대비 8% 증가한 실적이며 올해 들어 누적 인도량은 449만대에 달한다.

위르겐 스탁만 폭스바겐 세일즈 부문 총괄은 “전 세계 시장 뿐 아니라 중국, 캐나다, 칠레, 폴란드, 스웨덴 등에서 폭스바겐 역사상 가장 강력한 성장세를 보였다”며 “주문량이 지난 달 보다 높게 나타나는 등 독일 내수 시장에서도 상승세가 확실히 나타나고 있다”고 말했다.

[사진] 신형 티구안


유럽에서는 총 15만8500대가 인도됐다. 특히, 신형 티구안에 대한 강한 수요로 스웨덴 시장이 15% 증가한 성장률을 기록했으며, 폴란드와 슬로바키아 시장은 각각 19%, 14% 증가한 실적을 기록했다.

중앙유럽 및 동유럽에서는 14% 증가한 인도량을 기록하며 상당한 성장세를 보였다. 이러한 긍정적인 성장세를 이끈 주역은 러시아 시장으로, 지난해 동월 대비 15% 증가했다.

북미 지역에서는 작년 동월 대비 18% 증가한 5만3800대의 차량이 인도됐다. 북미 시장은 아틀라스, 티구안 올스페이스가 실적을 견인했다. 미국은 33% 증가한 3만2100대가 인도됐으며, 캐나다 시장에서는 51% 증가한 7600대를 인도하며 새로운 월간 판매 기록을 달성했다.

[사진] 폭스바겐, 티구안 올스페이스


남미지역에서는 지난해 동월 대비 84% 증가한 3만7900대가 인도됐다. 이러한 긍정적인 트렌드를 이끈 시장은 131% 증가한 브라질, 44% 증가한 아르헨티나와 49% 증가한 칠레 등 이다. 골(Gol)과 보야지(Vayage)를 포함한 소형차 세그먼트의 성장이 지난해에 비해 특히 두드러졌다.

한편, 폭스바겐의 가장 큰 시장인 중국에서는 작년 동월 대비 7% 증가한 31만500 대를 인도했다. 이는 폭스바겐의 중국 진출 이래 사상 최대 실적이다.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포르쉐, 718에 GTS 라인업 추가..가격은 1억820만~1억1290만원
  • 토요타가 생각하는 자율주행차 시대..“자동차는 운전자의 파트너”
  • 르노삼성, “QM6가 효자”..수출 목표 초과 달성 ‘기대’
  • 수입차 경쟁력, 모든 면에서 국산차 대비 강세..시급한 개선책은?
  • 현대기아차, 2017 R&D 아이디어 페스티벌 개최..독특한 아이디어 ‘눈길’
  • 맥라렌, 딱 두 대뿐인 ‘MSO R’ 공개..독보적인 스타일
  • 한국지엠, “임팔라 미드나이트 에디션..美 보다 최대 108만원 저렴”
  • 김흥곤 카마트 대표, “중고차 시세는 정확해야..한국의 캘리블루북 만들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