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Login
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인물/인터뷰

기사공유

기아차, ‘올렉 손’ 시트로엥 DS 디자인 총괄 영입..디자인 경영 강화

기아차, ‘올렉 손’ 시트로엥 DS 디자인 총괄 영입..디자인 경영 강화Kia
등록 2017-10-11 12:58   읽음 1,547
[사진] 올렉 손 기아차 디자인 담당 상무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기아차가 중국시장 디자인 혁신을 위해 30년 경력의 정상급 디자이너를 추가적으로 영입했다.

기아자동차는 PSA그룹의 고급차 브랜드 ‘DS’ 시리즈를 디자인한 ‘올렉 손(Oleg Son)'을 중국기술연구소 기아차 디자인담당 상무로 영입한다고 11일 밝혔다.

프랑스 국적인 ‘올렉 손’은 군복무 후, 그의 잠재력과 남다른 재능을 알아본 당시 시트로엥 총괄디자이너의 지원으로 RCA(Royal college of Art, 영국왕립예술학교)를 졸업하고 시트로엥에서 본격적인 자동차 디자이너로의 삶을 시작했다.

1988년 시트로엥 내장 디자이너로 시작한 그는 주니어 시절부터 쇼카 ACTIVE 1·2디자인을 채택시키며 가능성을 보여주었으며, 이후 시트로엥의 C3, C2를 탄생시키며 뛰어난 디자인 역량을 인정받았다.

[사진] 시트로엥, 뉴 그랜드 C4 피카소


2003년에는 시트로엥의 총괄디자이너 자리에 오르며 시트로엥 C4와 피카소(Picasso), New C3, 시트로엥 GT 등을 연이어 선보였다.

이로써 기아차는 BMW와 창청기차를 거친 ‘피에르 르클레어’ 기아스타일링담당 상무와 함께 디자인 부문에서 2명의 중국 전문가를 갖게 된다.

기아차가 중국 디자인담당으로 ‘올렉 손’을 영입한 데에는 그의 중국시장에 대한 열정과 ‘중국 PSA’ 근무 경력의 영향이 컸다는 후문이다.

그는 평소 30년 이상 근무한 유럽시장의 경험보다 중국에서의 경험이 크다고 강조한 바 있는데, 이 때문에 기아차가 영입을 제안했을 때 망설임 없이 합류를 결정했다는게 기아차 관계자들의 설명이다.

[사진] 시트로엥 GT


평상시 올렉 손은 “30년이 넘는 유럽시장 경험보다 중국 시장에서의 경험이 훨씬 더 디자이너 삶에 영향을 끼친 바가 크다”고 말할 정도로 중국시장에 대한 높은 관심과 자신감을 가지고 있다.


이 때문에 기아차가 중국 디자인담당을 제안했을 때 ‘올렉 손’은 “거부할 수 없는 운명이라고 생각한다”며 망설임 없이 합류를 결정했다.

기아자동차 관계자는 “올렉 손이 보유하고 있는 독보적인 중국시장 경험과 이해도는 세계적인 디자이너 중에서도 단연 최고 수준”이라며, “그의 경험은 기아차가 중국시장에서 재도약하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올렉 손’과 지난 9월 ‘피에르 르클레어’ 상무 영입을 계기로 기아차는 그 동안 꾸준히 공들여온 '디자인 경영'의 수준을 한 단계 끌어올릴 수 있게 됐다.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르노삼성, 차량 관리도 이젠 개인 맞춤형 서비스..‘눈길’
  • [TV 데일리카] 김소현 대신증권 연구원, “2030년 도로 운행차 중 10%는 전기차”
  • [김필수 칼럼] 실마리 못찾는 자동차 급발진 사고..과연 해결 방안은?
  • 신형 BMW Z4, 수도권 외곽서 포착..내년 중 출시 전망
  • [구상 칼럼] 각진 카리스마..37년전 코란도를 다시 만날 수는 없을까?
  • 토요타보다 가격 경쟁력 앞선 현대차..그럼 브랜드 가치는?
  • 현대차, 수소전기트럭 렌더링 이미지 공개..트럭도 수소차 시대
  • 이젠 자율주행 테스트도 3D 게임·딥러닝 기술 활용..그 배경은?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