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업계소식
Hyundai 현대차, SK네트웍스와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충전사업 강화
2017-09-28 14:13
[포토기사]   935       
[사진] 현대차-SK네트웍스,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 위한 MOU 체결


현대자동차는 SK네트웍스와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현대차는 전기차 충전 인프라를 구축을 위해 주유소 내 공용으로 사용 가능한 국내 첫 100kW급 급속 충전기를 설치하는 ‘전기차 충전 시범사업’을 SK네트웍스와 시행한다.

이번 협약으로 현대차는 SK네트웍스와 함께 내년 1월부터 전국 SK직영주유소 3개소(서울 2개소, 대구 1개소)에 100kW급 전기차 급속 충전 시설을 설치해 시범 운영에 들어가며, 추후 이용률 및 충전 행태 분석을 통해 내년 하반기 전국적 확대 시행을 SK네트웍스와 함께 검토할 계획이다.

이번 시범 사업은 국내 최초로 100kW급 급속 충전기가 설치되는 것이 특징이며, 이를 통해 전기차 급속 충전 시간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현대차는 설명했다.

현대차 아이오닉 일렉트릭의 경우, 100kW급 급속 충전기를 사용하면 23분이 소요돼 종전 대비 충전 시간을 76% 수준으로 절감할 수 있다(기존 50kW급 급속 충전기 사용시 대비).

[사진] 현대차-SK네트웍스,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 위한 MOU 체결


현대차는 “내년 상반기 출시를 앞둔 코나 전기차(EV)의 경우 한 번 충전에 390km 주행을 목표로 개발을 진행하고 있는 만큼 배터리 용량도 대폭 증가될 것이며, 이 경우 100kW급 급속 충전기를 활용해 충전하면 충전 시간 절감 효과는 더 커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충전기의 구축과 관리는 현대차에서 인프라 확대를 위해 출자한 ‘한국전기차충전서비스’를 통해서 이루어질 예정이며, 현대차 고객들에게는 운영이 시작되는 내년 1월부터 1년간 무제한 무료 충전 혜택을 제공한다.

또 현대차는 국내 전기차 시장 확대 차원에서 타사의 전기차 이용 고객에게도 충전소를 개방해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타사 차량의 경우 충전 시간, 금액 등 상이함).

현대차 관계자는 “현대자동차가 국내 전기차 시장 활성화와 고객 편의 제고를 위해, 주유소 충전 인프라 확대를 위한 시범 사업을 시행한다”며 “현대자동차의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 ‘홈충전기 원스톱 컨설팅 서비스’, ‘공용시설 충전 인프라 확대’ 등과 더불어 전기차 시장 확대를 위한 다양한 노력을 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데일리카 김송이 기자   syk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쌍용차 대형 픽업트럭 ‘렉스턴 스포츠’, 출시 앞두고 외관 유출
  • 전환기 맞는 수입차 시장..볼보⋅푸조, SUV 라인업에 ‘올인’
  • 한상윤 BMW 말레이시아 법인장..BMW그룹코리아 사장 내정
  • 소비자 감성 사로잡는 소형 SUV..브랜드 전략 포인트는?
  • [구상 칼럼] 빈티지(Vintage)와 클래식(Classic)의 디자인 포인트
  • 바라 GM 회장, “미래차 산업 투자 강화..딜러사는 구조조정 계획”
  • SUV 시장 확대 속, 준중형세단 시장 경쟁 치열..소비자 선택은?
  • 토요타, 아발론 풀체인지 티저 공개..진보된 스타일 ′주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