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 카테고리별 브랜드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전체 카테고리 보기
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이슈/화제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
Lexus 렉서스 ES300h..E클래스·5시리즈 제치고 베스트셀링카에 오른 이유
등록 2017-08-07 15:27
[사진] 렉서스, ES300h


렉서스 ES300h가 지난 7월 벤츠 E클래스와 BMW 5시리즈를 누르고 수입차 판매 1위에 올라 주목된다.

7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에 따르면, 렉서스 ES300h는 지난 7월 660대가 등록돼 전체 수입차 판매 1위를 기록했다. 2위는 메르세데스-벤츠의 E 220 d 4MATIC으로 614대가 판매됐으며, BMW 520d는 519대로 5위를 차지했다.

수입 베스트셀링카 1위 자리를 유지하던 벤츠 E클래스는 물량 부족으로 판매가 원활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벤츠코리아 관계자는 “E클래스 라인업의 경우, 3~4개월 전부터 공급량이 부족한 상황”이라며 “가솔린 모델은 재고가 없고 디젤 또한 물량이 매우 제한적이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E클래스 계약 후 차량을 받기 까지 약 3개월 이상 소요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사진] E220d 익스클루시브


실제로 벤츠 E 300 4MATIC은 지난 6월 1280대, 지난달에는 453대가 판매됐다. 물량이 풀린 6월에는 큰 폭으로 증가했으나 이를 모두 소진하면서 다시 하락했다는 설명이다.

BMW 5시리즈 역시 물량 부족으로 판매량을 끌어올리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BMW코리아 관계자는“5시리즈 M스포츠 패키지 플러스 옵션은 물량이 없고 기본 모델도 극히 일부만 남아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BMW 5시리즈는 지난 2월 말 국내 출시된 이후로 물량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주력 모델인 520d의 경우, 올해 누적 판매량은 3327대로, 경쟁 모델인 벤츠 E 220 d 5315대 대비 크게 뒤처지고 있다.

[사진] BMW 뉴 5시리즈


벤츠 E클래스와 BMW 5시리즈가 물량 공급으로 인해 판매량이 불안정하면서 렉서스 ES300h는 지난달 수입차 판매 1위에 올랐다.

렉서스 관계자는 “ES300h는 16.4km/ℓ의 연비와 친환경 차량만의 혜택, 다양한 그레이드 구성으로 경쟁력 있는 가격대를 형성하면서 국내 시장에서 인기를 얻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 2012년 국내 시장에 처음 선보여진 ES300h는 작년 6112대의 판매량을 기록하며 전체 수입 하이브리드차 시장에서 3분의 1이 넘는 점유율을 차지했다. 누적 판매로도 수입 하이브리드 라인업 중 최다 판매모델로 기록된 렉서스의 베스트셀링 모델이다.

한편, 지난 1월부터 7월까지 누적 판매로는 벤츠 E 220 d가 5315대로 1위, 이어 렉서스 ES300h가 4436대로 2위에 올랐다. BMW 520d는 3327대가 판매돼 8위를 기록하고 있다.

[사진] 렉서스, ES300h


데일리카 김송이 기자   syk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이윤모 볼보차코리아 사장, “XC60 통해 1만대 클럽 진입할것”
  • 시트로엥, C4 칵투스 사운드 굿 프로모션 실시..구매혜택 강화
  • 맥라렌, 수집가를 위한 단 한대뿐인 720S MSO 공개..′눈길′
  • 팅크웨어, 2분기 영업이익 22억원 기록..블랙박스 판매 견인
  • 현대차그룹, 친환경차 라인업 대폭 확대 계획..글로벌 2위 ‘정조준’
  • 벤츠, 콤팩트 EQ 콘셉트 공개 계획..주행거리는 498km
  • 볼보, 상반기 국내 실적 36.5% 증가..올해 1000억원 투자
  • 기아차, ‘스팅어 드림 에디션’ 출시..가격은 3910만~4160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