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업계소식
Hyundai 현대차 코나..유럽·북미지역 소형 SUV 시장에 도전장
2017-06-13 16:59
[포토기사]   1,299       
[사진] 현대차 코나


현대차가 오는 8월 소형 SUV 코나를 유럽 시장에 투입, 글로벌 SUV 시장에서 경쟁력을 강화한다.

현대자동차는 13일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에서 소형 SUV 코나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현대차 코나는 첫 글로벌 소형 SUV 모델로, 국내에서는 오는 14일부터 사전계약이 실시되며, 이달 말 공식 출시될 예정이다.

현대차 코나는 전량 한국에서 생산돼 오는 8월에는 유럽, 12월에는 미국 수출을 시작할 예정이다. 현대차는 올해 수출 4만1000대, 내년에는 수출 15만대를 목표로 제시, 글로벌 SUV 시장에서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코나는 안전과 주행성능, 커넥티비티 경쟁력 등에 중점을 두고 설계했다고 강조했다. 특히, 현대차 코나는 국내 신차 안전도 평가(KNCAP)를 비롯, 유럽의 유로(Euro) NCAP,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의 스몰 오버랩 테스트 등 모든 충돌 테스트에서 최고 안전등급 획득을 목표로 하고 있다.

[사진] 현대차 코나


코나는 유럽에서는 ▲1.0 가솔린 터보 GDi 엔진 ▲1.6 가솔린 터보 GDi 엔진이 우선 적용되고 ▲내년에 1.6 디젤 엔진이 추가될 예정이며, 북미에서는 ▲1.6 가솔린 터보 GDi 엔진과 ▲2.0 가솔린 MPi 엔진이 적용된다.

한편, 현대차 코나는 국내에서는 1.6 가솔린 터보 모델과 1.6 디젤 모델 두 가지의 파워트레인이 운영된다. 현대차는 올해 국내에서 코나의 판매량을 2만6000대 이상, 내년에는 연간 4만5000대 판매를 목표로 한다고 밝혔다.

데일리카 김송이 기자   syk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스파이커, 마지막 C8 출시..단 3대 한정 생산 계획
  • 전환기 맞는 수입차 시장..볼보⋅푸조, SUV 라인업에 ‘올인’
  • 연말에 가장 빨리 판매되는 중고차 살펴보니..그랜저IG·E클래스 ‘인기’
  • 폭스바겐, 11월 글로벌 시장서 59만 4천대 판매..사상 최대 실적 기록
  • 50만원 인상된 박스카 기아차 ‘레이’..주요 옵션은 무엇?
  • [분석] 수입차, 벤츠 최다 판매 ‘유력’..BMW 막판 추격 ‘변수’
  • 수입 하이브리드차, 누적 판매 2만대 첫 돌파..가파른 성장 ‘주목’
  • 르노, 심비오즈 프로토타입 공개..‘미래차’란 이런 것!
KiaKia
기아차, 더 뉴 레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