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리콜 정보
Mini 미니 쿠퍼D 운전자 전원에게 30만원 보상금 지급..왜?
2017-05-02 14:20
[포토기사]   1,580       
[사진] 뉴 미니


국토교통부가 BMW코리아에게 운전자 보상금 지급을 결정했다.

자기인증적합조사에서 연비과장이 적발됐기 때문이다.

국토교통부는 자기인증적합조사에서 연비과장이 적발된 미니쿠퍼D 5도어 차량의 수입·판매사인 BMW코리아에 1억200만원의 과징금을 부과한다고 2일 밝혔다. 자기인증적합조사는 자동차 회사가 판매 전 신고한 차량 성능이 실제로 안전기준을 충족하는지 확인하는 '자동차 사후관리 제도'다.

[사진] BMW Mini Cooper D 5 Door 출처=BMW


BMW코리아는 해당 차량의 연비를 높일 수 없기 때문에 소유자 약 3천500명에게 38만5천원씩 보상하기로 했다.

국토부는 처음 신고했던 연비 대비 실제 연비가 5% 이상 낮으면 리콜명령과 함께 과징금을 부과한다. 미니쿠퍼D 5도어는 이 조사에서 고속도로모드 연비(29.3㎞/L)가 신고했던 표시연비(32.4㎞/L) 보다 9.4%나 낮은 것으로 드러났다.

미니쿠퍼D 5도어 연비는 고속도로모드가 아닌 다른 모드에서도 신고한 수치보다 나빴다. 도심연비(-2.4%)·복합연비(-4.7%)도 신고했던 연비보다 낮다. 다만 이는 과징금 부과 기준(-5%) 미만이었다.

[사진] 뉴 미니쿠퍼


BMW코리아는 해당 차량 소유자 3500여 명에게 각각 30여만원씩 보상하기로 했다. 대상 차종은 2014년 7월 4일 ~ 2016년 10월 5일 생산한 모델이다. 국내에서는 이 모델이 3465대 판매됐다.

데일리카 마히나 문 기자   mahina.h.moon@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벤츠, 차세대 G클래스 실내 공개..과연 출시 계획은?
  • 마힌드라, 친환경 전기차 개발 박차..쌍용차에 미치는 영향은?
  • 바라 GM 회장, “미래차 산업 투자 강화..딜러사는 구조조정 계획”
  • 아우디 신형 A8, 영동대로서 주행테스트 포착..판매 재개 신호탄(?)
  • 소비자 감성 사로잡는 소형 SUV..브랜드 전략 포인트는?
  • 폭스바겐, SUV 전기차 출시 계획..주행거리는 500km
  • 파가니, ′와이라 람포(Lampo)′ 공개..눈부신 아름다운 스타일
  • 한상윤 BMW 말레이시아 법인장..BMW그룹코리아 사장 내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