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업계소식
Tesla 테슬라·파나소닉, 전기차 분야 협력 강화..‘美·日 밀월’
2016-12-29 10:30
[포토기사]   2,777       
[사진] 테슬라, 모델 S 컨버터블 예상 렌더링 (출처 레인 프리스크)


신흥 자동차 시장으로 급부상하고 있는 전기자동차 시장을 두고 양대 자동차 강국으로 꼽히는 일본과 미국의 밀월 관계가 깊어지고 있다. 양국 자동차 제조사들은 기술제휴와 교차투자, 공동 개발 등 다양한 방법으로 전기차 개발 과정에서 협력하고 있다.

최근 이러한 밀월관계를 증명하는 사례가 또 나왔다. 영국 로이터통신사는 "일본 전기전자 메이커 파나소닉이 미국 전기자동차 제조사 테슬라모터스에 2억5600만달러(약 3000억원)를 투자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사진] panasonic and tesla 출처=japantimes


파나소닉이 테슬라모터스에 투자하는 이유는 테슬라의 태양광 전지 및 모듈 사업 전망이 유망하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우선 파나소닉은 미국 뉴욕주(州) 버팔로 소재 테슬라모터스 태양광패널 공장에 투자한다. 기존 테슬라모터스 자회사인 솔라시티를 통해 태양광패널을 제조하던 공장이다. 테슬라모터스는 지난 11월 솔라시티를 20억 달러에 인수한 바 있다. 향후 파나소닉은 자사가 투자한 버팔로 공장에서 생산한 태양광 모듈을 구매할 계획이다.

테슬라모터스와 파나소닉이 합작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파나소닉은 이미 테슬라모터스가 네바다 사막에 건설 중인 기가팩토리(초대형 배터리 공장)에 공동투자 중이다. 기가팩토리는 2020년까지 생산용량 50GWh에 규모 배터리를 생산할 계획이며, 테슬라모터스의 보급형 전기차인 ‘모델3’에 탑재될 예정이다.

[사진] panasonic-tesla inside 출처=aolcdn


파나소닉과 테슬라모터스의 끈끈한 유대관계 뒤에는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조만간 취임할 트럼프 신임 미국 대통령의 관계를 고려했다는 분석도 나온다.

전기차 시장의 협력으로 미국 시장에서 다수의 일자리가 창출될 수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이번 계약으로 미국 뉴욕 버팔로 지역에서는ㄴ 약 1400개의 일자리가 창출될 수 있다는 게 엘론 머스크 테슬라모터스 최고경영자(CEO)의 분석이다.

[사진] Tesla-Panasonic Gigafactory deal 출처=inhabitat


[사진] panasonic and tesla 출처=TheCountryCaller



데일리카 마히나 문 기자   mahina.h.moon@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푸조가 이달 출시할 7인승 SUV ’5008’..과연 어떤 차?
  • 인피니티, 신형 QX80 공개..고급스러운 디자인 ‘눈길’
  • [구상 칼럼] 강한 성깔을 지닌 기블리..마세라티는 감성의 아이콘
  • 현대차의 중국 전략차 ‘ix35’..국산 SUV ‘투싼’과의 차이점은?
  • 볼보 고성능 브랜드 폴스타, 中서 생산 공장 건설..판매는 언제?
  • [TV 데일리카] 판교자율주행모터쇼 개막..자율주행의 미래는 이런 것!
  • [구상 칼럼] 쏘나타 영향(?)..과감한 디자인으로 변신한 토요타 캠리
  • 람보르기니, 프란치스코 교황을 위한 우라칸 공개..바티칸에 기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