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 카테고리별 브랜드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전체 카테고리 보기
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업계소식
Hyundai 아이오닉·프리우스·티구안, ‘가장 안전한 차’ 선정..이유는?
등록 2016-12-23 13:34
7,226       
[사진] 아이오닉


현대차 아이오닉, 토요타 프리우스, 폭스바겐 티구안이 ‘가장 안전한 차’에 이름을 올렸다.

유로 NCAP은 23일 올해 테스트한 18개 신차 중 현대 아이오닉, 토요타 프리우스, 폭스바겐 티구안을 가장 안전한 차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사진] 아이오닉 유로 NCAP 충돌테스트


현대 아이오닉은 스몰 패밀리카(small family car)부문에서, 토요타 프리우스는 라지 패밀리카(large family car), 폭스바겐 티구안은 소형 오프로더(small offroader) 부문에서 각각 1위를 차지했다.

스몰 패밀리카에서 최고점을 획득한 아이오닉은 정면 충돌에서 더미의 상해치에 대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운전자와 승객 모두 무릎과 대퇴부가 잘 보호됐다. 40% 옵셋 충돌 및 사이드 폴 충격에서도 신체를 잘 보호했다는 평가다.

[사진] 토요타 프리우스 유로 NCAP 충돌테슽츠


보행자 충돌 보호에서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유로 ENCAP은 “아이오닉의 보닛은 보행자 충돌 시 머리를 효과적으로 보호했으며, 강도가 높은 A필러 충격에도 보행자를 잘 보호했다”고 평가했다.

라지 패밀리카에서 최고점을 획득한 토요타 프리우스 역시 아이오닉과 마찬가지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유로 ENCAP은 프리우스의 자동 긴급제동장치인 세이프티 센스(Safety Sense)가 보행자와의 충돌 가능성을 줄여 최고점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사진] 4세대 프리우스


프리우스는 측면, 후면 충돌 테스트에서 최대 점수를 획득했지만, 관계자들은 프리우스에 탑승한 더미의 가슴 보호가 타 부위 대비 낮았다고 평가했다. 그러나 전체적인 신체 보호 점수는 우수했으며 후면의 기하학적인 구조는 후방충돌 시 탑승자를 잘 보호한다고 평가했다.

스몰 오프로더 분야에서 상위권에 랭크된 폭스바겐 티구안은 저속 충돌 사고에서의 높은 안전성을 평가받았다. 티구안은 정면 충돌 및 측후면 충돌 테스트에서 전체적으로 고른 평가를 받았다. 그러나 뒷좌석 승객은 가슴 보호를 제외한 부분에서 안전장치가 부족한 것으로 확인됐다.

[사진] 폭스바겐 티구안 유로 NCAP 충돌테스트


티구안 역시 아이오닉과 프리우스에 적용된 긴급제동 시스템(AEB)에 대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유로 ENCAP은 AEB 시스템이 목뼈 손상이 잦은 저속 충돌에서 효과적으로 대응했다고 평했다. 이밖에 보행자 위험 감지 시스템 등에서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번 결과에 대해 유로 ENCAP 관계자는 “세 차량들은 기본 옵션을 기준으로 평가됐기 때문에 보다 높은 단계의 옵션 장비들은 평가에서 배제됐다”며 “다만 최근엔 다양한 안전기능들이 기본 옵션으로 채택되는 경우가 많아졌다”고 평가했다.

[사진] 폭스바겐, 신형 티구안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日 상용차 이스즈, 중형 트럭 ‘엘프’ 출시..가격은 5100만원대 부터
  • 람보르기니, 슈퍼 SUV ‘우루스’ 티저 영상 공개..12월 공개 계획
  • 재규어랜드로버, “2020년까지 전 라인업에 전기차 추가할 것”
  • ‘자동차 축제’, 신차만 무려 363대..프랑크푸르트모터쇼 개막
  • 눈에 확~띄는..2017 프랑크푸르트에서 주목받는 신차 살펴보니
  • 현대차 i30 N, 유럽·호주시장 공략..한국서 공개할 고성능차는?
  • BMW, 럭셔리 SUV 라인업 확대..X8 출시 검토
  • AMG, 1000마력 하이퍼카 ‘프로젝트 원’ 공개..양산 계획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