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국제/해외
Ford 미국 정부에 정면으로 맞선 포드자동차..그 이유는?
2016-12-14 11:01
[포토기사]   3,135       
[사진] 쉘비 GT350


미국을 대표하는 자동차 기업 중 하나인 포드자동차가 미국 정부와 갈등을 겪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미국 정부의 자국 기업 U턴 정책과 정반대 행보를 보이면서다.

마크 필즈 포드자동차 최고경영자(CEO)는 AP통신과 인터뷰에서 "멕시코 이전 계획을 강행하겠다고 밝혔다. "포드자동차는 예정대로 미시건주에서 생산하고 있는 포드 포커스 모델을 멕시코로 이전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그는 "미국 소비자들은 소형차 가격을 더 싸게 요구하고 있다"며 멕시코로 이전하는 계획을 바꿀 생각이 없다는 사실을 강조했다.

[사진] ford focus Michigan line 출처=gannett


그의 주장은 일견 타당한 면이 있다. 자동차 제조사를 포함한 기업은 우선 소비자들의 요구사항을 만족시켜야 한다. 최근 소형차를 구입하는 미국 소비자들은 가성비를 가장 중요한 조건으로 요구하고 있다. 따라서 이를 만족시키는 것은 기업 성공을 위해서도 중요하다는 게 마크 CEO의 논리다.

외견상 포커스 공장의 멕시코 이전은 당연하지만, 속내를 뒤짚어 보면 문제가 간단하지 않다. 극단적인 보호무역주의를 주창한 미국 트럼프 정부가 미국으로의 자국 기업 회귀(리쇼어링)를 주장하고 있기 때문이다.

[사진] ford focus Michigan line 출처=detroit press


이에 대해 마크 필즈 CEO는 "포드 포커스의 생산라인이 멕시코로 이전한다고 하더라도 미국 내에서 포드가 공급하는 일자리가 줄어들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하며 "미국 국내 포드 일자리 유지를 위해 적극적으로 트럼프 정부와 협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미국과 국경을 접하고 있는 멕시코는 NAFTA로 인한 무관세와 저임금이라는 무기를 앞세워 포드차 등 주요 자동차 제조사의 생산기지로 부상하고있다.

[사진] ford focus Michigan line 출처=mlive


하지만 트럼프 정부는 출범 이후 NAFTA를 폐기하고 멕시코산 제품에 35%의 관세를 물리겠다는 내용의 공약을 발표한 바 있다. 실제로 공약이 실현될 경우 멕시코 내 자동차 생산량은 직간접적으로 상당한 타격을 입을 전망이다.

이에 대해 마크 필즈 CEO는 "우리는 여전히 미국 미시간 공장에서 두 개의 새로운 모델 생산을 할 것이며, 포커스 라인이 멕시코로 이전함으로써 미시건 공장의 직업 안정성은 높아진다"고 주장했다.

데일리카 마히나 문 기자   mahina.h.moon@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김필수 칼럼] 자동차 애프터마켓 모델..해외시장을 개척해야만 하는 이유
  • 현대차, 인도네시아 상용차 시장 공략..내년 합작 법인 출범 계획
  • 연말에 가장 빨리 판매되는 중고차 살펴보니..그랜저IG·E클래스 ‘인기’
  • BMW도 전기차에 올인..친환경차 로드맵 살펴보니...
  • BMW, 친환경 i퍼포먼스 3개 차종 가격 공개..이달 출시 계획
  • 쌍용차 대형 픽업트럭 ‘렉스턴 스포츠’, 출시 앞두고 외관 유출
  • [TV 데일리카]기아차 더 뉴 레이..상품성 높여 틈새시장 공략
  • 재규어, 2.0 엔진 추가한 뉴 F-타입 출시..가격은 8880만~2억2460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