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 카테고리별 브랜드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전체 카테고리 보기
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이슈/화제
Sunlong Bus 부품공급 제때 못하는 중국산 선롱버스..국내 소비자만 피해
등록 2016-11-23 15:34
2,638       
[사진] 선롱버스, 파주 물류센터


중국산 상용차를 국내 시장에서 수입 판매해온 선롱버스코리아 경영자가 업무상 공금횡령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는데다, 부품공급이 원활치 않아 국내 소비자들의 피해가 우려된다.

23일 업계에 따르면, 신희주 선롱버스코리아 대표는 중국산 중·대형 버스를 수입하는 과정에서 협력업체에 제때 대금을 지급하지 않고, 퇴직한 임직원에 대한 급여를 지급하지 않고 있다.

[사진] 선롱버스, 두에고 CT


또 회사 자금으로 콘도회원권 계약과 개인송사 합의, 개인 자금 등으로 유용하거나 개인 명의로 제3자에 대여하는 방식과 무분별한 법인카드 사용으로 회사 경영에 어려움을 입힌 것으로 알려졌다.

신 대표는 이와 함께 국내 거래처의 미수채권 피해와 선롱버스에서 근무했던 20여명의 임직원 급여를 지급하지 못해 추가 고소당했다. 여기에 중국 선롱버스의 외상 대금 100억원의 채무를 해결하지 못해 중국 측으로부터 국제무역소송이 진행될 것이라는 게 이 회사 관계자의 설명이다.

[사진] 선롱버스 시티부


선롱버스는 중국산 중·대형 버스를 지난 2012년 말부터 수입, 국내 시장에서 약 3년간 550여대를 판매했다. 그러나 부품이 원활하게 공급되지 않고, 보증기간에도 A/S가 제때 이뤄지지 않고 있는 상태다.

한편, 선롱버스코리아에서 재직했던 관계자는 “신 대표가 현재 외국에서 장기간 체류하고 있는 상태여서 해법을 찾을 길이 막막한 상태다”며 “선롱버스를 구매한 국내 소비자들의 피해가 더욱 확산될 것으로 우려된다”고 했다.

데일리카 김송이 기자   syk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닛산, 대형 패밀리 SUV ‘뉴 패스파인더’ 출시..가격은 5390만원
  • 안소니 로 르노 디자이너..코나·스토닉은 QM3 디자인에서 ‘영감’
  • AMG, 1000마력 하이퍼카 ‘프로젝트 원’ 공개..양산 계획은?
  • 뱅글 前 BMW 디자인 총괄, 자동차 디자이너들에 ‘쓴소리’..왜?
  • 포르쉐, 출력 높인 911 4 GTS 출시..가격은 1억8150만~1억9660만원
  • 아우디, “A8에 레벨3 자율주행 시스템 적용”..자율주행 전략 살펴보니
  • [김필수 칼럼] 흉내만 내는 자동차 튜닝 산업..법·제도가 걸림돌
  • 제네시스 세단 라인업 완성한 G70..적용된 첨단 편의·안전 기술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