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 카테고리별 브랜드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전체 카테고리 보기
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업계소식
Lotte rent-a-car 롯데렌터카, 환경부 협약 통해 전기차 장기렌트 상품 출시..160만원 절감
등록 2016-11-16 09:20
914       
[사진] 롯데렌터카, 환경부와 협약 통해 전기차 활성화 나서


롯데렌터카는 2017년 국내 친환경 전기자동차 보급 확대 및 시장 활성화를 위해 16일 환경부와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15일 밝혔다.

서울 여의도에 위치한 한국자원유통지원센터에서 열리는 이번 업무협약식에는 이정섭 환경부 차관과 표현명 롯데렌탈 대표 등 국내 주요 자동차대여사업자가 참석한다. 협약을 통해 환경부와 롯데렌탈을 비롯한 주요 자동차대여사업자는 내년 연간 6,000대 이상(‘16년 연말까지 1,000대 이상)의 전기자동차 보급을 위한 렌터카·리스 상품 판매에 상호 협력하게 된다.

환경부는 자동차대여사업자에게 제공할 보조금 및 충전기 설치 지원금을 확보하고 소속, 산하기관 등 공공기관에 전기자동차 도입 시에도 렌탈 및 리스 상품을 적극 이용하도록 협조 할 예정이다.

전기차 장기렌터카 상품은 민간 공모를 통해 전기차를 직접 구매하는 것 보다 경제적이고 편리하다. 동급의 디젤 차량을 장기렌터카 상품으로 이용하는 것과 비교해도 경제적이다. 예를 들어 현대자동차 아이오닉 일렉트릭(EV)을 3년 동안 장기렌터카로 이용할 경우 3년 후 차량을 인수하는 비용까지 모두 포함해 총 비용은 2368만원이다. 이는 일반 공모로 구매하는 총 비용 2529만원에 비해 약 160만원 경제적인 비용이다.

표현명 롯데렌탈 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은 국내 친환경 자동차 시장 활성화를 위한 민관협력의 좋은 사례가 될 것”이라며 “롯데렌터카는 앞으로도 정부의 친환경 정책에 맞춰 기업의 책임을 다하고, 국내외 전기차 신모델을 최우선 도입하며, 충전 인프라 확대에 기여하는 등 친환경차 보급 활성화 및 고객 경험 확대에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환경부 이정섭 차관은 “전기차는 연료비 절감효과가 높은 반면 매년 성능이 개선된 차량이 출시되므로 신차 구매를 망설이는 분들이 많다.”며, “장기렌터카 상품은 비용이 저렴하고 차량구매 부담이 없어 전기차 대중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hjpark@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AMG, 1000마력 하이퍼카 ‘프로젝트 원’ 공개..양산 계획은?
  • 코지 사토 렉서스 수석 엔지니어..그가 말하는 렉서스 LC는?
  • 아우디, ‘에이콘’ 콘셉트 공개..미래지향적인 디자인 ‘눈길’
  • 민병관 큐로모터스 사장..“이스즈, 5년 內 시장 점유율 30% 목표”
  • 맥라렌 MSO, F1 ′롱테일′에서 영감받은 ′XP 그린 570GT′ 공개
  • 쌍용차, 대형 SUV ‘G4 렉스턴’ 영국서 출시..글로벌 판매 확대
  • 폭스바겐그룹, ‘로드맵 E’ 발표..“2025년까지 전기차 80종 출시할 것”
  • [시승기] 장인(匠人)의 혼이 깃든 차..렉서스 L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