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Login
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이슈/화제
타타그룹, 경영권 분쟁으로 이사회 분열..타타대우 영향 받나Tata
2016-11-03 15:18
[포토기사]   2,661       
[사진] 타타대우상용차 로고


[데일리카 마히나 문 기자] 한국의 타타대우상용차 등을 거느린 인도 최대 복합기업 타타그룹이 경영권 분쟁으로 위기를 겪고 있다. 한국의 타타대우상용차도 영향을 받을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인도에서 발생하는 일간 신문 이코노믹타임스는 "타타그룹 지주사인 타타선즈가 전문 경영자인 사이러스 미스트리를 4년만에 갑자기 해임했다"고 밝혔다. 의사 결정권의 최상부에 있는 지주회사 회장을 돌연 해임한 것이다.

타타선즈는 이와 함께 “명예 회장이었던 라잔 타타 회장이 후임자를 찾을 때까지 당분간 임시 회장으로 경영에 참여한다”고 덧붙였다.


문제는 이와 같은 갑작스러운 경영진 교체가 경영권 분쟁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있다는 점이다. 해임된 전문 경영자인 사이러스 미스트리는 이번 해고에 대해 부당하다는 입장을 공공연하게 밝히고 있다. 이처럼 경영권 분쟁을 벌이고 있는 미스트리는 타타선즈의 2대 주주인 팔론지그룹 출신으로 타타그룹과는 사돈 지간이다.

[사진] 타타대우상용차


그는 “라잔 타타 명예회장이 나도 모르게 경영을 지휘했기 때문에 나는 사실상 ‘꼭두각시’에 불과했다”는 내용의 이메일을 공개하기도 했다.

시가 총액이 1200억 달러에 달하는 인도 최대 그룹 타타는 영국 고급차 브랜드 재규어랜드로버와 한국 타타대우상용차 등 자동차 산업에 적극적으로 뛰어들고 있다. 호텔과 커피 등 유통업도 영위하며 전력회사도 보유하고 있다.

뭄바이 증시에 상장된 타타모터스, 타타글로벌, 타타스틸 등 주요 계열사들은 경영권 분쟁 소식이 알려진 이후 일제히 주가가 하락하고 있다.

mahina.h.moon@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미래 자율주행차..가격보다는 신뢰성·안전성이 ‘우선’
  • [프리뷰] 쿠페형 세단의 ‘원조’로 불리는..벤츠 3세대 CLS의 특징은?
  • 쉐보레 이쿼녹스..안전성·주행성능으로 SUV 시장 ‘공략’
  • 벤틀리의 인테리어 제작 차별화..전통 수작업과 첨단 기술의 ‘결합’
  • 아우디가 SUV 전기차 E-트론에 적용한 지능형 충전 방식..‘눈길’
  • [TV 데일리카] 이상엽 상무가 전하는 현대차의 디자인 방향성
  • 닛산, 3세대 캐시카이 출시 계획..전기차 대신 하이브리드 투입
  • 벨로스터 N, 퍼포먼스 패키지 선택 비중 90% 육박..이례적인 결과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