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 카테고리별 브랜드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전체 카테고리 보기
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업계소식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
Hyundai Mobis 현대모비스, 2016년 상반기 신입사원 입사식 개최
등록 2016-08-16 11:10
[사진] 현대모비스, 2016년 상반기 신입사원 입사식


현대모비스는 역삼 본사 인근 GS타워 아모리스홀에서 2016년 상반기 대졸공채 신입사원 152명을 대상으로 입사식을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신입사원들은 입사식 이후 현업팀에 배치받아 본격적인 회사생활을 시작하게 된다.

현대모비스는 이번 입사자 중 약 55%에 달하는 84명의 신입사원을 연구개발본부로 배치했는데, 이들 중 20% 정도가 컴퓨터 관련 학과 출신으로 소프트웨어 개발인력이다.

컴퓨터 전공자 대거 채용은 자율주행기술이나 친환경기술 등 미래차 기술의 기본이 되는 전장분야 개발에 고도화된 소프트웨어 개발 인력들이 절대적으로 필요하기 때문이다. 특히 자동차는 탑승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기 때문에 여타의 전자기기에 비해 훨씬 더 높은 수준의 소프트웨어 신뢰도를 확보해야만 한다.

현대모비스는 지난 2014년 SW개발 조직을 신설, 각 부품 개발조직에 속했던 소프트웨어 인력들을 한 데 모아 시너지를 내고 있다. 또 지난해 하반기부터 소프트웨어 직무 능력을 별도 테스트하여 소프트웨어 개발 전문 인력을 선발하고 있다.

현대모비스는 연구개발본부 다음으로는 품질본부에 가장 많은 신입사원을 배정했다. 전체 신입사원의 11% 수준으로, 현대모비스는 이들을 품질 개선 전문가로 키워내 모듈 및 단위 핵심 부품의 1등 품질 확보에 더욱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입사식에 앞서 현대모비스는 신입사원들이 빠르게 현업에 적응할 수 있도록 지난 7월 초부터 6주간 입문교육을 실시했다. 신입사원들은 이 기간동안 공장과 연구소 등 주요 사업장을 둘러보는 견학 프로그램 뿐만 아니라 자동차를 직접 분해하며 어떤 구조로 이뤄져 있는지 터득하는 ‘자동차 구조학 실습’, 자동차 산업 관련 주제를 정하고 현장에 나가 조사하는 ‘모비스 탐구생활’ 등 체험 위주의 연수를 받으면서 회사와 자동차 시장 전반에 대한 이해도를 높였다. 또 업무태도, 업무수행, 업무계획 등 ‘Working Basic’ 과정을 통해 실무기초역량을 강화했다.

이날 입사식은 임영득 사장과 본부장 등을 비롯한 임원들이 배석해 사회에 첫 발을 내딛는 신입사원들을 축하하고, 연수 활동보고 및 사령장 수여, 대표이사 격려사, 만찬 순으로 진행됐다.

한편, 현대모비스는 오는 9월 초부터 하반기 대졸신입사원 공채 서류접수를 시작할 예정이다.

데일리카 김송이 기자   syk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中 장성기차, ‘지프’ 브랜드 인수하나..FCA 반응은?
  • 기아차, ‘스팅어 드림 에디션’ 출시..가격은 3910만~4160만원
  • 파가니, 수퍼카 존다 ′HP 바르케타′ 공개..판매 가격은?
  • 한국닛산, 뉴 패스파인더 사전계약 돌입..가격은?
  • 현대기아차, 커넥티드카 연구 개발 박차..2020년 양산
  • ‘수소차=수소 폭탄(?)’, 주행 중 갑자기 폭발한다면..사실은?
  • 팅크웨어, ‘아이나비 V900’ 출시..가격은 24만9천~27만9천원
  • 소형 SUV 시장도 가솔린차 ‘강세’..평균 60% 점유율 육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