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카.창.간.10.주.년
Login
LOGIN
데일리카 ID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해 주십시오.
 회원가입     아이디찾기 
회원 ID
패스워드
업계소식
목록

기사공유

캠시스, 코니차의 중국 합작법인 통해 전기차 부품사업 본격화

캠시스, 코니차의 중국 합작법인 통해 전기차 부품사업 본격화 Cammsys
등록 2016-03-14 17:09   읽음 5,187
[사진] 캠시스, 코니차의 중국 합작법인 통해 전기차 부품사업 본격화


[데일리카 김송이 기자] 캠시스의 관계회사 코니자동차는 지난 12일 중국 ‘대부배천 그룹’의 자회사 ‘배천지조’와 중국 시장 내 전기차(EV) 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합자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중국 합작법인(가칭 : 안휘성 배천코니신에너지자동차 유한회사)의 등록자본금은 6억RMB(한화 약1080억원)로 결정 됐으며, 설립 시에는 1.66억RMB(한화 약 300억원)로 출발하여 연말까지 단계적으로 증가 시키기로 했다. 자본금은 배천지조가 현금, 코니자동차가 전기차 관련 기술을 각각 출자하며, 양사간 지분은 배천지조 60%, 코니자동차 40%이다.

대부배천 그룹(TATFOOK Group)은 중국 선전증권거래소에 상장된 ‘대부과기’를 포함하여 약 50여개의 자회사를 보유하고 있으며, 창업주인 쑨 상촨 회장은 중국 후룬연구원이 발표한 ‘2015년 글로벌 부호 리스트’에서, 중국의 100대 신흥부호로 선정된 바 있다.


[사진] 캠시스, 코니차의 중국 합작법인 통해 전기차 부품사업 본격화


금번 합자계약을 통해 캠시스는 중국 합작법인에서 생산되는 전기차에 EV 파워 팩을 공급할 수 있게 되며, 캠시스는 올해 상반기에 EV 파워 팩 제품 개발을 완료한 이후에 중국 현지에 조립공장을 구축하고 전기차 양산 일정에 맞추어 제품을 본격적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박영태 캠시스 대표이사는 “글로벌 최대 전기차 시장인 중국은 정부 주도의 ‘신 에너지 자동차 보급계획'을 통하여, 향후 매우 큰 폭의 시장수요 확대를 예상한다”며 “금번 합자계약을 통해 캠시스가 자체 개발한 EV 파워 팩의 안정적 판로를 확보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밝혔다.

sykim@dailycar.co.kr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폭스바겐, “I.D.는 백만장자 아닌 백만명을 위한 전기차”
  • 2030, 젊은이들의 마음(心)을 저격하는..눈에 띄는 소형 SUV
  • 1.3톤 가장 ‘넓은’ 마스터 vs. 1.2톤 가장 ‘긴’ 봉고..소비자 선택은?
  • 대우차 르망으로 팔렸던 ‘카데트’, 1250마력 짜리 튜닝카 화제
  • 한 때 연간 19만대씩 팔리던 경차.. 왜 이렇게 안 팔릴까?
  • 포르쉐, 올해 누적 19만6562대 판매..파나메라 60% 성장 ‘눈길’
  • 디젤게이트로 임금 깎던 포르쉐..타이칸 통해 일자리 1200개 창출
  • 요즘 뜨는 ‘그 차’ 디자이너..그들의 과거 작품 살펴보니...
COPYRIGHT ⓒ 데일리카 WWW.DAILYCAR.CO.KR   ALL RIGHTS RESERVED.